MY MENU

신경치료

신경치료란 무엇인가요?

이에 있는 신경조직이 세균의 침투를 받거나 외상 등 유해한 자극에 의해 감염되면 염증을 일으켜 신경 조직이 죽게 됩니다. 신경 치료란 신경조직이 죽은 이를 치료하는 것, 쉽게 말해 이의 속을 치료하는 것입니다. 흔히 신경치료를 충치 치료와 혼동하는 경우가 많은데, 법랑질이나 상아질의 썩은 부위를 기계적으로 깍아내고 충전재로 채워넣는 것이 충치 치료라면, 신경 치료는 이 속의 살아 있는 조직인 신경에 생긴 염증을 제거하는 치료입니다. 신경치료를 하면 죽은 조직을 다시 살릴 수는 없지만 참을 수 없는 통증을 없애주고 염증이 이뿌리를 싸고 있는 뼈 조직으로 퍼지는 것을 막을 수 있습니다. 즉, 이를 빼지 않고 형태와 기능을 살려서 그대로 사용할 수 있습니다.

신경치료의 과정은 어떤가요?

01 치료 전 부분 마취를 한 다음, 러버댐이라는 고무막을 입 안에 고정시키고 치료할 이를 다른 이와 격리 시킵니다.

02 이 표면에 구멍을 뚫고 작은 기구를 이용해 염증 상태인 신경 조직을 제거합니다. 방사선의사진을 찍어 이뿌리 속의 신경 조직이 있는 관(근관)의 길이를 잰 다음, 근관 내의 공간을 깨끗이 하면서 적절한 형태로 다듬습니다. 이 과정을 한번에 끝나기도 하지만 대부분 감염이 심하거나 , 근관이 좁고 구부러져 있어 시간이 많이 걸리므로 여러 번 나누어 합니다.

03 생체에 적합하며 고무와 유사한 ‘거타 퍼차(gutta percha)’라는 재료로 내부의 공간을 채웁니다. 이 표면의 구멍은 임시 재료로 메워 줍니다.

04 특별히 불편한 것이 없으면 임시 재료를 제거하고 아말감 등과 같은 영구적인 재료로 충전한 다음, 나중에 이가 부러지는 것을 막기 위해 크라운으로 씌워줍니다.

신경치료 중 주의 할 점은 무엇인가요?.

치료를 완전히 끝내고 크라운을 씌울 때까지는 치료 받는 이로 단단한 것을 씹으면 안됩니다. 이가 쉽게 부러지기 때문입니다. 크라운을 씌운 뒤에는 정상 치아와 마찬가지로 관리하면 됩니다. 간혹 수개월이나 수년이 흐른 후에 통증이 오는 경우도 있는데, 그럴때는 신경 치료를 다시 해야 합니다.